버스 정거장으로 들어 갑니다.

  


버스 기사에게 말을 걸어 보지만..단단히 삐져
있습니다.

  

눈이 아름다운(?) 아가씨와 대화합니다.

  


모든 버스가 운행 중단 이라고 합니다.
스폰지 밥이 켈프(다시마)바를 가져다 주기로
햡니다.

  

절벽쪽으로 이동합니다.

  

자판기 쪽으로 이동합니다.

  

길건너 버스 정류장으로 이동합니다.

  

어디선가 본 듯한데..멀린이라는 마법사가
날씨를 조절하고 있다는 얘기를 듣게 됩니다.

  

  

화장실로 들어 갑니다. 동전을 줍게 됩니다.

  

동전으로 다시마  바를 뽑습니다.

버스 정거장 아가씨에게 주면..

  

기상대의 위치를 알려 줍니다. 그리로 이동합니다.

  

  

  


방에 들어가려고 하면 못들어가게 막습니다.
직원이나 수선공이 아니라고 하면서...


'스폰지밥: 이달의 사원' 카테고리의 다른 글

006. 멀린과의 만남, 다시 출발  (0) 2013.03.18
005. 락바텀에서 2  (0) 2013.03.16
004. 락바텀에서 1  (0) 2013.03.16
003. 차비를 구해서 출발  (0) 2013.03.15
002. 차비가 없어요  (0) 2013.03.15
001. 게살 버거 만들기  (0) 2013.03.14
Posted by lancer41